법당의 출입 예절 > 불교예절


불교예절

불교예절

법당의 출입 예절
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08-11-05 10:06 조회2,181회 댓글0건

본문

 

경내에 들어간 뒤, 법당을 출입할 때에는 전면에 있는 문을 사용해서는 안 된다.
일반적으로 법당 건물의 좌우에 나 있는 문을 이용하는 것이 원칙이다.

 

만약 건물의 좌우에 문이 없고 전면에만 문이 있는 경우에는 중앙에 있는 문을 피해야 하며, 가능한 한 양쪽 끝에 있는 문을 사용하는 것이 합당하다.

 

전면 중앙에 있는 문은 어간문(御間門)이라 하며, 그 절의 조실(祖室), 주지, 원로 스님 등이 출입하는 문이다.

어간문은 부처님이 앉아 있는 주좌(主座)에서 정면으로 나 있는 문이다.

따라서 어간문을 지날 때에는 부처님 앞을 지나는 것과 같은 마음가짐으로 항상 차수(叉手)하거나 합장을 해야 하며 공경하는 마음가짐으로 지나다녀야 한다.

 

 

 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대한불교조계종 해동용궁사
해동용궁사 소재지 : 부산광역시 기장군 기장읍 용궁길 86 (기장읍, 해동용궁사)전화 : 051-722-7744   팩스 : 051-722-7333 이메일 : dragon@yongkungsa.or.kr
Copyright(c)2021 해동용궁사. All Rights Reserved.